산불 심각성 몰랐다는 나경원 의원...이제 와서 남 탓?

페이지 정보

내사랑 1 53 1
2019.04.06 12:37

공감

본문

몰랐던 것이 능사는 아니지 않나?
요 며칠 어깨에 힘좀 들어가심 응?

댓글1

하늘구장님의 댓글

하늘구장 2019.04.07 00:40

점점 더 뻔뻔해지는 듯

축하합니다. 첫댓글 포인트 13포인트를 획득하였습니다.

축하합니다. 행운의 포인트 31포인트를 획득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