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하나의 인연을 떠나 보내며

페이지 정보

루루아빠 2 123 2
2017.11.30 21:57

평점

본문

임형주 - 천개의 바람이 되어
세상의 빛과 따스한 사랑의 손길을 느껴 볼 여력도 갖지 못한 채 10시간 남짓 짧은 시간의 아픔만을 남기고 간 하나에게
따스한 그곳에서 더 이상 아프지 않기를...
 
These do not stand at my grave and weep
I am not there, I do not sleep
I am the sunlight on the ripened grain
I am the gentle autumn rain

I am a thousand winds
I am a thousand winds that blow
I am the diamond glint on snow
I am a thousand winds that blow

Please do not stand at my grave and cry
I am not there, I did not die
I am the swift rush of birds in flight
I am the soft stars that shine at night

I am a thousand winds
I am a thousand winds that blow
I am the diamond glint on snow
I am a thousand winds that blow

These do not stand at my grave and weep
I am not there, I do not sleep
I am the sunlight on the ripened grain
I am the gentle autumn rain

I am a thousand winds
I am a thousand winds that blow
I am the diamond glint on snow
I am a thousand winds that blow

I am a thousand winds
I am a thousand winds that blow
I am the diamond glint on snow
I am a thousand winds that blow

I am the diamond glint on snow
I am a thousand winds that blow

댓글2

하늘구장님의 댓글

하늘구장 2017.11.30 23:05

뭐라 드릴 위로의 말씀이 없네요
힘내세요

축하합니다. 첫댓글 포인트 45포인트를 획득하였습니다.

내사랑님의 댓글

내사랑 2017.12.01 15:09

상처는 정말 시간이 약이라는 걸 나이가 들어 갈수록 깨닫게 되는 것 같아요
사실 그랬던 것도 아니겠지만 이상하게 올해엔 좋지 않은 소식이 많이 들려 속상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