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 1:1문의
  • 출석부
  • 전체 태그 배경화면 유머 동영상 짤방 움짤 이슈
Total 195920 페이지

내가 좋아하는것

2003.02
12

난 요즘 특별히 맛난것이 없다. 엄마가 강아지 사료라고 주는 것 또한 별로 맛이없고, 강이지 간식이라고 주는것 또한 별로 먹고 싶지 않다. 이럴때는 먼가 특별식이 나와주어야 하는거 아닌가 싶어서 오늘은 우울한척 연기도 해보았다 새벽에 엄마가 달걀을 삶으신다. 난 알수 …

유은미 5
915

아빠의 냉대

2003.02
10

요즘 아빠가 냉대 하신다. 사실 나도 아빠엄마 모두 똑같이 사랑하고 싶지만. 그게 되지 않는다. 나에게는 엄마가 더 크게 차지 하고 있는것 같다. 늘 아빠가 따뜻하게 대해주시지만. 엄마에게 향한 마음만큼 가지 않는다. 나도 참 바보다 그걸 표현하지 않고 숨겨야 하는데 …

유은미 3
959

아빠가 삐지다

2003.02
07

엄마아빠가 밖에 나가셨다. 날 두고 가다니 난 서운한 마음을 감출수가 없었다. 그렇게 내가 문앞에서 눈을 초롱초롱하게 뜨고 처다보고 있었는데도 냉정한 울엄마 아빠 날 두고 가셨다. 한참이 흘렀다. 아마도 두시간정도 흐른것 같다. 발자국 소리가 들린다. 엄마아빠인것 같은…

유은미 13
1,093

할아버지께인사하다

2003.02
05

처음으로 할아버지께 인사하러 갔다. 할머니를 모시고 산소에 가기로했다는데 눈이 온다. 아침부터 눈이 오니까. 할머니는 못가신다고 하셨나보다. 에고 내가 처음으로 인사하는 날인데 왜 눈이오지ㅋㅋ 그래도 용감한 우리 아빠엄마. 기여코 가시겠다고 한다. ㅎㅎ 할머니 집에 도…

유은미 6
1,036

살좀찌라는데요

2003.02
04

발정기이후 난 살이 빠졌다. 별로 입맛도 없고. 사료도 맛없고. 간식도 맛이없고. 엄마는 이런내가 걱정스러운지 이것저것 챙겨주려하지만. 난 음 입맛이 없다. 그런데 엄마가 먹는 것들은 다 왜 이렇게 맛있는건지 왜 그동안 몰랐을까 내가 먹었던 맛없는 것들을 엄마는 먹어야…

유은미 12
1,001

민아이모의선물

2003.01
29

요즘은 이상하다. 소포란것이 오기만하면 그게 바로 내꺼란걸 난 육감적으로 알수있다. 오늘 엄마옆에서 곤히 자고 있는데 아부지가 정신없이 멀들고 들어온다. 치 저거보니까 내선물같은네. 아부지는 내이름을 안부르고. 울엄마 이름만 부르면서 이야기한다. 그래서 내가 내꺼라고 …

유은미 10
1,012

무서워라~~

2003.01
24

아빠, 엄마를 따라서 밖에 나간다고. 이쁜옷을 입고. 외출을 하였다. 그런데 이상한곳에 멈추더니. 날 차안에 혼자두고 두분이서 밖에서 차를 닦고, 물을 뿌리고 난리도 아니신다. 그런데 물줄기가 어찌나 거센지 무서워서 혼났다. 씨이 이럴꺼면 날 집에 두고 오지.. 에고 …

유은미 8
1,019

아빠의노력

2003.01
22

오늘 아빠가 나에게 점수를 따기위해서 무척노력하신다. 후후 날 등에 업어 주셨다 그런데 그게 어찌나 편안하던지 아빠의 등이 이렇게 편안한줄 몰랐었다. ㅎㅎ 그모습이 이쁘다며, 엄마는 사진을 찍으신다. 아~ 행복해라아빠와, 엄마가 아침에는 약간 저기압이시더니. 언제 그랬…

유은미 6
857

선물

2003.01
21

소포가 날아왔다. 최근들어서 오는 소포는 모두 내꺼였다. 오늘도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나의 물건이였다. 엄마가 소포를 뜯어서 보는순간. 입을 딱 벌리는 것이다. 머길래 저리도 난리를 치는지 곤히 자고 있는 아빠까지 깨우고 난리가 났다. 자세히 보니 옷이다. 그것도 평…

유은미 9
970

혹시나

2003.01
20

오늘 속이 별로 좋치 않다. 아침에 일나서 나도 모르게 구엑구엑헛 구역질을 했다. 울엄마 잠에 취해 있다가. 내가 그런모습에 기겁을 하고 일어나서는 나를 품에 깊이 안으시고. 토닥거려준다. 그게 얼마나 편안했던지. 난 엄마품에서 눈을 지긋이 감고, 아이처럼 잠이 들었다…

유은미 7
1,043

HOT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