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들~~

페이지 정보

루루맘 1,355 5 2003.09.11 02:44

평점

  • - 평점 : 0점 (0명 참여)

본문

너무 순식간에 너무도 많은 친구들을 만났다. 안절부절 어느놈하고 놀아야 할지 정신이 하나도 없고. 그냥 즐겁기만 하다. 귀옥이 이모네는 넷이나 산다고 하고. 고운이네이모네는 둘이다 그리고 수형이이모네도 셋이다. 그런데 왜 나만 혼자냐고. 내일부터 엄마에게 동생 만들어 달라서 징징대며 졸라 볼까...  이모들을 보고. 엄마를 보니 서로 자기 자식 잘났다고 하신다. ㅎㅎ 누가 팔불출들 아니랄까봐~~
오늘은 너무 즐겁다. 많은 친구들... 매일 매일 만날수 있었으면 좋겠지만. 멀리 산다고한다. . 이제 언제쯤 다시 볼수 있을까.. 오늘 하니는 안왔다. 수형이 이모 미워~~ 내가 하니 좋아하는줄 알면서. 치~~ 그래도 오늘 날 닮았다던 두니를 만났다. 우리 엄마 오늘 내내 내가 길다는둥 치와와도 아니라는둥. 미워 죽겠다. 자기 딸인데 말이다.    둘이 있을때는 내가 제일 이쁘다고 난리면서. 왜 저러는지원~~
친구들이 가고 난 피곤이 밀려온다. .... 아 졸려~~


루루에게 너무도 많은 친구가 한꺼번에 찾아왔다. 적응하지 못하는것 같다. 왠지 안타깝기도하다.  다들 가족들이 있는데 루루 혼자만 혼자이니... 몹시 미안하다. 하지만. 내가 둘을 키울 능력도 안되고. 암튼 루루야 엄마가 대신 많이 많이 놀아줄게 ^^ ㅋㅋ 오늘 다들 말 잘듣는데 너~` 너무 말 안듣더라. 엄마. 삐졌어.....
딸기 다래. 자몽아. 두니. 샘. 솜이 모두 가만히 있으라면 가만히 잘 있는데 루루는 말도 참 안듣는다. 에고 그래도 나 자식인걸..... 루루야 담에는 너도말 잘듣는거야 알았지?
추천인
  • 추천해 주세요
0
루루맘 - 회원등급 : 자연/Level 149 - 포인트 : 456,198
레벨 149
경험치 3,311,585

Progress Bar 9%

- 가입일 : 2002-09-13 04:33:25
- 서명 :
- 자기소개 : 꽃천사 루루어무이랍니다. 우리모두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모두 행복합시다.

댓글5

불타는 연장통님의 댓글

불타는 연장통 2003.09.14 13:11

아..부러워라..ㅠ.ㅠ..너무너무 좋았겠다..언니 사진도 올려주라..^^ 꼬맹이들 다 모였으니 시끌벅적 했겠는걸..

루루맘님의 댓글

루루맘 글쓴이 2003.09.14 01:00

다들 싸랑해~~~푸하하

루루맘님의 댓글

루루맘 글쓴이 2003.09.14 01:00

수형~ 고운 . 너무 좋더라. 처음 만날때 . 그리고 두번재 만날때 후후 참편안하고 좋아. 그리고 멀리서 올라온 우리 귀옥여사를 봐서 더 없이 좋았고.또 날씬이 수진이. 다 좋아.

하늘샘솜님의 댓글

하늘샘솜 2003.09.12 21:31

으하하하 나도 어제 계단올라가던 그 모습 잊을수가 없어요 캬하하하하 미친다.. 올만에 보니 반가웠어용+_+

달려라하니님의 댓글

달려라하니 2003.09.11 19:30

루루와 두니의 닮은꼴~슬픈눈빛 ㅋㅋㅋ아우..어쩜그리 분위기파들인지.ㅎㅎ루루야~하니오빠 다음엔 꼭 데려갈께!!ㅎㅎㅎ루루 어제 너무 반가웠단다^__^계단올라가던 뒷모습~잊을수가없어욧!

루루맘
사료바꾸다
2008-11-20 2,476
루루맘 5
혼나다
2002-12-05 1,523
루루맘 3
인형놀이
2002-11-13 1,430
루루맘 1
애처로운 루루
2002-09-16 1,4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