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어느 남자의 러브스토리...

페이지 정보

넬리母 4,063 3 2005.02.26 05:04

평점

  • - 평점 : 0점 (0명 참여)

본문

어떤 한 남자가 있었습니다.
복학을 하고 난 후, 새내기중에서
어떤 여학생을 사랑하게 되었습니다.

그 남자는 키도 작고, 몸도 뚱뚱하고
시커먼 얼굴에 얼굴에는 온통 수염만 있는
그다지 외모로는 관심이 가는 남자가 아니었습니다.
그러나, 성격 하나는 참 좋았습니다.

그 여자는 이쁘고 발랄하고 성격 좋고
그래서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그 둘은 자연스럽게 많은 모임에 참석했고
그 남자는 서서히 그 여자를 더욱 사랑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그런 마음을 고백할 수는 없었습니다.
행여나 고백을 하면 선배라는 이름으로도
그 여자의 환한 웃음을 볼 수 없을까 두려웠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그 남자는 그 여자만을 9년간 남몰래 짝사랑했습니다.

그러는 과정에 선배로서 그 여자가
사랑으로, 삶으로 아파할 때마다 옆에서
말없이 용기를 북돋워주는 역할에 충실했습니다.

그러는 동안, 그 남자는 33살이 되었습니다.
그 여자는 28살이 되었습니다.

그 남자가 그 여자를 좋아하는걸 아무도
말하지는 않아도 또한 아무도 모르는 사람도 없었을겁니다.

그 여자는 생각했습니다.
내게 행복을 줄 수 있는 사람이 과연 누구일까?

결국 그 남자를 선택했습니다.
그 남자는 감격의 눈물을 흘리면서 환호성을 질렀습니다.

단 한번도 연애를 해보지 못해서 어떻게 해야할지 몰라
누나에게 요즘 자주 전화를 합니다.

"허락받았다...반지사들고 가야하는거 아냐?"
"그 여자 부모님만날 때 양복입어야하지?"
등등.......

그 남자의 누나는 20대초반부터 아저씨같은 외모로
연애도 한번 해보지 못한 남동생에게서 전화가 오면
반갑게 받습니다.

그리고 얘기합니다.
"내가 그 여자한테 많이 잘해줄게."

그 남자와 그 여자는 멀리 떨어져 살고 있습니다.
그 남자는 그 여자가 보고 싶어서 밤 12시에
그 여자가 사는 곳에 도착해서 새벽 6시 차를 타고
다시 돌아갑니다.

사실, 9년간 옆에서 선배라는 이름으로
그 여자를 대하면서 남몰래 많은 눈물을 흘렸을겁니다.

이제 귀여운 후배가 아닌 나만의 여자가 된
그 여자를 그 남자는 너무나 사랑합니다.

그 남자의 누나는 그런 동생의 모습을 보고
가슴이 뭉클합니다.

9년이란 시간동안 변치않고 한 여자만을 바라본
동생이 자랑스럽다고 그 누나는 생각합니다.

둘이 나중에 결혼하면 많이 아껴주리라...마음 먹습니다.

세상에는 많은 종류의 사랑이 있겠지요.
어떤 사랑이라도 기쁨과 눈물이 공존할겁니다.

그 남자와 그 여자도 지금까지와는 다른
역할로 어쩌면 마냥 좋을 것 같은 느낌이
흔들릴 때도 있을겁니다.

그럴 때마다 서로를 오랫동안 지켜봐오면서 형성된
믿음으로 서로를 평생 아끼면서 사랑했으면 좋겠습니다.

-------------------------------------------------------
바로 제 남동생이야기랍니다.

~.~;; 
추천인
  • 추천해 주세요

댓글3

넬리母님의 댓글

넬리母 글쓴이 2005.03.04 03:35

날 닮다니.......그런 헛소리를....난 바람둥이과!!!!!ㅎㅎㅎ 아마도 똘망이랑 민아과가 아닐까나???훔... ~.~;;

망치도끼사랑님의 댓글

망치도끼사랑 2005.03.03 15:17

이몸도 언니동생 행복을 빌어주마.^^ 그런사랑 하기 쉽지 않을터인데~~ 동생이 언니를 닮았나?ㅋㅋㅋ 아니라구? -.- 정말 멋진 남자같어!!!!!~ 앞으로 더 좋은소식 기다릴께..^^

유은미님의 댓글

유은미 2005.02.26 23:25

우와.. 언니 남동생 멋지다 지고지순한 사랑..... 후~~~~~~ 사랑은 그래 그런것 같아.. 떠날수 없는거.... 정말 떠날수가 없는거... 넘 이쁘다 그래서 더 많이 누구보다 행복했으면 좋겠고.. 꼭 그렇게 행복하게 살 것 같아..... 이쁜 그사랑이 더욱 깊어지길...............

Total 1,093555 페이지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일반  댓글+3🏆 나도 한마디~~ 망치도끼사랑 2005.05.11 4,046 0
일반  댓글+3🏆 오랜만이에요 언니들~ㅎㅎ 벼리누나^^ 2005.05.09 4,654 0
일반  댓글+4🏆 ^-^ 따땃~~한 봄입니닷!! 깜초네~* 2005.03.31 3,973 0
일반  댓글+3🏆 기도. 유은미 2005.03.15 4,578 0
일반  댓글+2🏆 ^^학교예요~ 깜초네~* 2005.03.10 3,789 0
일반  댓글+3🏆 💾 지영이~~~ 서정욱 2005.03.02 4,063 0
일반  댓글+3🏆 새로운 시작입니다! 깜초네~* 2005.03.02 3,625 0
일반  댓글+3🏆 💾 지영이~~ 서정욱 2005.03.01 3,989 0
일반  댓글+3🏆 🚩 어느 남자의 러브스토리... 넬리母 2005.02.26 4,064 0
일반  댓글+8🏆 명절 잘 보내!! 망치도끼사랑 2005.02.07 4,073 0
일반  댓글+3🏆 복 많이 들 받으세요 유은미 2004.12.31 4,655 0
일반  댓글+2🏆 어느덧.. 31일이네요. 범이 2004.12.31 4,188 0
일반  댓글+3🏆 어제 방학식! 벼리누나^^ 2004.12.28 4,001 0
일반  댓글+9🏆 💾 유후~~ +_+ 금요일이예용~ 깜초네~* 2004.12.10 3,823 0
일반  댓글+2🏆 💾 이모..제 남자친구 에요.. 1등 신부감 2004.12.05 3,819 0
일반  댓글+1🏆 💾 최근 찍은 1등,,,, 신부감 주영 ^^ 1등 신부감 2004.12.05 3,612 0
일반  댓글+3🏆 짱이소식... 유은미 2004.12.05 4,824 0
일반  댓글+1🏆 어느덧.. 범이 2004.12.04 4,115 0
일반  댓글+5🏆 히히 벼리누나^^ 2004.12.01 3,610 0
일반  댓글+4🏆 와... 깜초네~* 2004.11.30 3,49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