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더 나아진 엄마표옷

페이지 정보

유은미 1,364 5 2003.12.17 21:20

평점

  • - 평점 : 0점 (0명 참여)

본문

좀더 나아진 엄마표옷
엄마가 오늘도 집을 난장판으로 만든다. 졸려죽겠는데 몇번을 깨우고 이상한걸 가지고와서는 옷이랍시고 입혔다 벗겼다 난리도 아니다. 안입겠다고 버린다던 옷들을 죄다 자르더니 루루야 이거다 니옷 만들어줄께 이런다. 이그 지겨워~~~ 머 또 뻔히 너덜너덜 . 며칠 입다가 버릴옷이겠지. 이제 싫어~~ 엄마.에공 괜히 반항 했다가 굴밤만 먹었다. 졸린날 깨우더니 몇번을 입히고 벗기고. 이제서야. 먼가 완성됐다는 듯. 환하게 웃으며 아빠며. 삼촌에게 이거봐라 이쁘지? 이쁘지를 연발하는 울 엄마. 그러고 보니 오늘 옷은 좀전의 소매옷들하고는 먼가 조금 다르긴 하다.ㅎㅎ 울엄마 많이 발전했네. 이제 제법 옷같아 보이기도하고. ... 난 엄마가 옷입자라고 말하자마자 엄마기분 맞추려고 고개를 들이밀었다 ㅎㅎㅎ 울 엄마 그런것에도 감동 받았나보다.  어쨌든 엄마 오늘은 100점 만점에 60점이야 담에 더 잘만들어줘~~~ 


루루야 고맙다. 엄마가 만들어준 옷을 이렇게 잘 소화해 주다니.. 음 역시 넌 내 딸이야 오늘 엄마가 뚝딱 만든 이 옷이 아빠도 칭찬해주잖아 히히 옷같다고  우리 이쁜 딸이 너무도 예뻐서 옷이 빛이 나는걸꺼야 그치? 푸하하하하 
엄마가 더 열심히 연마해서 엄마표 소매옷 쉬지 않고 만들어줄께 ^^ 
담에 더 잘만들어야지..... ^^ 루루도 엄마도 화이팅~~~
0
유은미 - 회원등급 : 자연/Level 147 - 포인트 : 450,040
레벨 147
경험치 3,246,290

Progress Bar 62%

- 가입일 : 2002-09-13 04:33:25
- 서명 :
- 자기소개 : 꽃천사 루루어무이랍니다. 우리모두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모두 행복합시다.

댓글5

서주영님의 댓글

서주영 2003.12.28 17:46

루루 이쁘넹!!

콩알이네(김진하)님의 댓글

콩알이네(김진하) 2003.12.19 15:33

다음에는 팔에 레이스가 아니라 긴팔옷을 만들지 않을까..?

넬리母님의 댓글

넬리母 2003.12.19 04:01

ㅎㅎㅎㅎ옷같은 옷~~ 이 말이 왜 이렇게 웃기지? ㅎㅎㅎ앗.아냐아냐..정말 옷같아. 지금까지 만들었던 모든 소매옷이 다 옷같았어..-.-...소매에다가 다른 천도 덧대고..훔..실력이 보통이 아닌걸..(ㅋㅋㅋ) 루루가 훨씬 더 우아해보이는걸..저 늘씬한 다리 좀 봐라..담에는 어떤 옷일까나..~.~;;

민동님의 댓글

민동 2003.12.18 14:35

너무너무 개성 넘치고 예쁜 루루 소매옷~~ 나도 입고싶어잉~~

망치도끼사랑님의 댓글

망치도끼사랑 2003.12.18 13:15

헉..,진정 팔불출의 일기다..-.-;; 그 엄마에 그 딸..ㅎㅎㅎ 이쁘게 잘 만들었어..^^

루루아빠 7
빤츠입은 루루~~
2015-03-18 1,484
루루아빠 6
덧니나다.
2015-03-18 1,295
루루아빠 7
혼자는 싫어
2015-03-18 1,320
루루아빠 7
나도 피곤햐~
2015-03-18 1,3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