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다

페이지 정보

유은미 1,467 3 2004.05.14 17:28

평점

  • - 평점 : 0점 (0명 참여)

본문

봄이다
벌써 봄이 되었다 루루를 데리고 밖에 못나가는 것이 참 미안하다 인간의 맘으로 내가 이녀석을 너무 불쌍하게 키우는게 아닌가 싶다. 길거리를 가다가도 지나가는 강아지만 보면 끙끙대며 울어대는 루루를 보면서 과연 내가 한 생명을 키우는 일을 잘하고 있나 란 생각을 해 본다. 많은 사람들은 강아지는 강아지일뿐이라고 한다 
나는 생각해 본다. 
루루로 인해 행복해 하고 루루때문에 즐거워하는  나를 보며 
정말 오로지 나 자신의 위안을 위해서 키우고 있는 것은 아닌지.... 
내삶이 힘들다는 이유로 루루가 어떤 생각을 할지. 또는 어떤 마음일지 돌아보지 못하는것 같다 
그래도 다행이 이쁜 이녀석은 아직까지 한번도 아프지 않고 건강하게 잘도 자라준다  가끔 혼자두는 시간이면 짜증도 엄청 부리지만 그래도 금세 풀려서 애교떨며 다가온다 봄이다  밖에 날씨는 너무도 화창한데 나갈수가 없다. 나도 조금 답답한데 이녀석도 마찬가지겠지.... 루루야  사는게 재미없지? ㅋㅋ 

루루마음: 그래도 나는 엄마와 함께 하는게 좋다 가끔 엄마와 잠시라도 떨어져 있는그 시간들이 너무도 싫고 짜증까지 난다 봄이라고... 날씨가 좋다고... 하지만 나는 엄마와 함께 하는 겨울이 더 행복하다....
0
유은미 - 회원등급 : 자연/Level 147 - 포인트 : 450,013
레벨 147
경험치 3,245,806

Progress Bar 61%

- 가입일 : 2002-09-13 04:33:25
- 서명 :
- 자기소개 : 꽃천사 루루어무이랍니다. 우리모두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모두 행복합시다.

댓글3

유은미님의 댓글

유은미 글쓴이 2004.05.29 16:22

민아야 이 얼마만이야 흑흑 그렇치 않아도 오늘 수형이하고 너 어떻게 사나 이야기 했는데. 보고잡어.... 흑흑

망치도끼사랑님의 댓글

망치도끼사랑 2004.05.29 14:38

루루 생일이 지났구나..~나도 바쁘다보니 챙겨주지도 못하구..그래두 엄마아빠랑 늘 함께 있을수 있으니 그게 어디야.루루도 무지 감사할껄..^^ 망치도끼 보고싶어..ㅠ.ㅠ

유은미님의 댓글

유은미 글쓴이 2004.05.24 17:12

루루야 미안하다 정신없다보니 루루생일도 올해는 그냥 지나쳤구나 미안하구나

루루아빠 3
인형놀이
2015-03-18 1,254
루루아빠 13
루루아빠 4
살아난 입맛
2015-03-18 1,279
루루아빠 13
루루간식
2015-03-18 1,904